광주수영대회 선수촌·남부대주경기장 일방통행 전환

남부대 정문 인근 도로 보행전용으로 변경
송정역·버스터미널 경유 무료셔틀버스 운행
2019. 07.11(목) 15:11확대축소
[셔틀버스 시간표]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광주시와 광주수영대회 조직위는 선수촌과 남부대주경기장 등 상습 정체 구간에 일방통행체제 전환하는 등 교통체증현상을 해소한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는 11일부터 선수촌과 남부대 주경기장 및 광주여대 도로 등 혼잡구간에 대한 교통종합대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먼저 유동인구가 많은 선수촌 앞 도로를 일방통행체계로 전환하는 한편 적절한 교통통제로 번잡함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시설이 집중된 남부대 정문 인근 도로는 보행전용으로 변경하고 후문 쪽에 임시 진입도로를 개설해 원활한 교통 흐름을 유도할 계획이다.

특히 남부대 인근 첨단 종합운동장에 1,400면 규모의 임시 환승주차장을 조성해 주차난을 해소하기로 했다.

또 유스퀘어 터미널과 광주송정역을 중심으로 남부대 주경기장을 오가는 셔틀버스 2개 노선을 편성해 관람객에게 편의를 제공한다.

셔틀버스는 7월12일부터 28일까지 17일간 경영, 다이빙 등 경기 일정에 맞춰 1시간~1시간 30분 간격으로 운행된다. 1개 노선에 4대씩 버스 8대가 투입되며 경기장 관람객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hktimes@hanmail.net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