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광주시장, 코로나19 위기극복 급여 기부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4개월분 총급여 30% 1200만원 기탁
"십시일반의 힘과 지혜, 코로나19 극복하는 원동력 될 것"
2020. 03.26(목) 22:57확대축소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6일 오후 시청 3층 접견실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과 고통을 함께 하기 위해 4개월분 총 급여의 30%에 해당되는 1200만원을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한상원 회장에게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광주시 제공]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6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과 고통을 함께 하기 위해 1200만원을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다.

시에 따르면 이용섭 시장은 26일 오후 광주시청 접견실에서 4개월분 총 급여의 30%인 1200만원을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이 시장은 월급의 30%를 4개월 동안 기부할 계획이었으나 적은 금액이나마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조금이라도 빨리 전달되도록 하기 위해 4개월분을 미리 기부키로 했다.

이 시장은 "그동안 우리 시민들께서 보여주신 십시일반의 힘과 지혜는 코로나19 사태의 종식을 앞당기고 우리 사회가 다시 일어서는 원동력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이어 "저는 더욱 비상한 각오로 물샐 틈 없는 지역 내 방역안전망을 갖춰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하고, 다른 한편으로는 촘촘한 경제안정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시민의 건강과 서민경제를 동시에 지켜내겠다"고 다짐했다.

이 시장이 기부한 급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재난 취약계층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쓰일 예정이다.

한편 이용섭 시장은 코로나19 고통받고 있는 대구 환자들을 위해 가장 먼저 '병상연대'를 제안하는 등 위기의 순간에 솔선수범의 리더십을 발휘해 나눔과 연대의 분위기를 확산시키고 있다.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 hktimes@hanmail.net        한국타임즈 김호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