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올해 독감 무료 예방접종 대상 확대 '만18세 이하, 50세 이상'

코로나19·독감 동시유행 차단, 9월8일 영아부터 연령별로 순차적 접종
2020. 07.30(목) 21:49확대축소
[순천시보건소 전경. 사진=순천시 제공]
[한국타임즈 순천=권차열 기자] 전남 순천시(시장 허석)는 독감 무료 예방접종 대상을 지난해 12세 이하, 65세 이상 실시하던 것을 올해는 만18세 이하와 50세 이상 시민으로 확대해 시행하겠다고 3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순천시는 백신이 없는 상태에서 코로나19와 독감이 동시에 유행할 경우 치명적 상황이 올 수 있다는 판단 하에 무료 예방접종 대상을 대폭 확대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독감 무료 예방접종 확대로 국가예방접종 8만여 명 이외에 순천시 자체 사업으로 50세 이상 61세 이하 시민 약 5만 여명이 추가로 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이며, 이를 위해 약 16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할 예정이다.

확대된 독감 예방접종으로 인한 장시간 대기방지와 안전한 접종을 위해 보건소 접종을 최소화하고 가까운 병·의원에서도 접종을 받을 수 있게 할 계획이다.

독감 무료 예방접종은 오는 9월8일부터 영아를 대상으로 연령별로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순천시 보건소 관계자는 "전문가들이 금년에는 코로나19와 독감이 같이 올수도 있다고 경고함에 따라 고위험군 계층은 반드시 예방접종이 필요하다"면서, "무료 접종대상자는 보건소나 가까운 병·의원을 방문해서 꼭 예방접종을 실시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국타임즈 권차열 기자 chadol999@hanmail.net        한국타임즈 권차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