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화순시네마' 재개관

29·30일 이틀간 최신 개봉영화 무료 상영 이벤트 진행
2021. 11.30(화) 09:10확대축소
[화순시네마 재개관과 무료 상영 이벤트를 알리는 화순시네마 외벽 현수막. 사진=화순군 제공]
[한국타임즈 화순=김민수 기자] 휴관 중이던 '화순시네마'가 29일 재개관했다.

전남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지난해 2월부터 휴관 중이던 작은영화관 '화순시네마'가 29일부터 정상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2018년 군민회관 재단장을 통해 2개 상영관 124석, 매점 등 편의시설을 갖춰 개관한 화순시네마는 휴관 전까지 18만 명의 군민들이 찾은 군민 여가문화의 중심공간이었다.

군은 지난 8월 수탁 운영업체 공개모집을 통해 11월1일 전국적인 로컬시네마 업체인 ㈜댕스코와 위·수탁 협약을 맺고 재개관을 준비했다.

관람료는 일반 영화관의 약 40% 수준인 성인 6000원이며, 오전 10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된다.

수탁운영업체인 ㈜댕스코는 화순시네마의 재개관을 기념해 29일과 30일 이틀간 윤계상 주연의 '유체이탈자'와 류승룡 주연의 '장르만 로맨스' 2편을 무료 상영한다.

화순군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해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 영화관을 찾는 군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 화순시네마가 군민 문화 소통 공간으로 다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국타임즈 김민수 기자 ent2275@hanmail.net        한국타임즈 김민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타임즈 홈페이지(http://www.hktime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hskim0518@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