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12.16(토) 11:13 전체기사   국제/해외토픽   자유게시판   알림란   기사투고   기사제보

광양 시민의 날 기념, 광양함 공개행사 성황리에 마쳐
2017. 10.13(금) 10:55확대축소
[한국타임즈 광양=오정근 기자] 광양시는 지난 11일 중마일반부두 국제여객터미널에서 제23회 광양 시민의 날을 축하하기 위한 광양함 공개행사가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행사는 광양함이 광양 시민들의 염원에 힘입어 '광양함'으로 이름을 붙인 데 이어 올해 3월 광양시와 자매결연을 하고, 제23회 광양 시민의 날을 기념하면서 시민들과 교류를 넓히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공개행사에는 어린이와 시민 등 1,0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광양함(함장 이종이)에서 군복 체험과 헬륨가스 체험 등 다양한 행사를 준비해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또 광양시해군전우회(회장 이두호)에서도 시민들에게 팝콘과 요구르트를 나눠주며 행사 지원에 나섰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정현복 광양시장은 광양시 캐릭터인 매돌이, 매향이와 함께 광양함을 찾은 시민들과 기념사진을 찍는 깜짝 이벤트를 가져 행사의 분위기를 돋웠으며, 광양시의회 송재천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들도 참석해 시민들을 반갑게 맞이했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이번 광양함 함정 공개행사를 통해 평소 해군 군함을 가까이할 기회가 적었던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바다를 향한 꿈과 희망을 심어주면서 가족과 함께하는 소중한 추억의 시간을 안겨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함은 3,500톤급으로 전장 107.5m, 전폭 16.8m 규모이며, 최고 속력 21노트(약39km)이다.

주요 임무는 침몰과 좌초된 함정의 구조, 항만과 수로의 장애물 제거, 함정 예인, 해상 화재 함정의 소화, 해상오염 방제 등을 수행한다.

특히, 차기 수상함 구조함으로 유도탄 고속함급(PKG: 400톤) 함정을 수중에서 직접 인양할 수 있으며, 대형 수송함급(LPH: 1만 4500톤) 함정을 예인할 수 있다.

또한, 표면공급 혼합기체잠수로 잠수사가 수심 90m에서 구조 임무를 수행할 수 있고, 중형 헬기 이ㆍ착함이 가능해 위급한 환자를 신속히 이송하는 역할도 맡는다.

한국타임즈 오정근 기자 01087572340@hanmail.net        한국타임즈 오정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이모티콘
제 목
내 용
광주전남제주 주요기사
순천시, 마을공동체가 행복한 '따순 마을 만들기' 성공…순천시, 옥외광고업무 평가 우수 시·군 선정
광양시, 포스코광양제철소 연말연시 지역경제 살리기 …여수시, 기타특별회계 228억 조기상환…이자 절감 12억…
목포시 '자동차건설기계관리사업자 합동워크숍' 개최무안군, 소외계층에 사랑의 땔감 지원
광양시 문화도시조성사업 5개년 계획 전략적 추진광양시 와우지구 도시개발사업 순조롭게 추진 중
장흥군 내년 예산 232억원 증가 3,379억원 확정영암식품특화농공단지 분양 활기
최신 포토뉴스

조기숙, "중…

우병우 구속…

전남대병원…

남재준 전 …

[단독]광주…

인기기사 최신기사
인사말 | 조직도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Copyright ⓒ 제호 : 한국타임즈 등록연월일 : 2009. 9. 15. 등록번호 : 광주 아 00039, 광주 다 00238 | 대표이사/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호성. 사장 : 이승규메일:hktimes@hanmail.net

주식회사 청남 : (서울본부)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27. 202호(충정로 3가 충정리시온). (광주본사)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로 124. 케이원오피스타운 (4층) 사업자등록번호 : 411-05-82468. 410-86-54027통신판매업신고2012-3600084-30-2-00179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호성 제보 및 문의 전화 : 062-382-7300(代) (서울) 02-365-0516 팩스 : 062-382-7310 The Hankooktimes [인터넷신문 및 일반주간신문] 이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없이 기사와 사진의 무단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