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8.4(화) 21:41 전체기사   국제/해외토픽   자유게시판   알림란   기사투고   기사제보

공정위, 청소년용 안마의자 거짓 광고한 바디프랜드 검찰 고발

'키성장 및 학습능력 향상 효과' 있는 것처럼 거짓으로 광고
2020. 07.16(목) 10:03확대축소
[키성장 효능 광고. 사진=공정위 제공]
[한국타임즈 김현숙 기자]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는 안마의자 제조회사인 ㈜바디프랜드가 자사의 청소년용 안마의자('하이키')가 키성장 및 집중력·기억력 등 인지기능 향상 효능이 있는 것처럼 거짓으로 광고한 행위에 대해 시정명령(공표명령 포함) 및 과징금을 부과하고 ㈜바디프랜드를 검찰에 고발하기로 결정했다고 15일 밝혔다.

공정위에 따르면 (주)바디프랜드는 '키성장 효능' 관련해 임상시험 등을 통해 키성장 효능을 실증한 적이 없으며 스스로도 키성장 효능이 없다고 판단하면서도 키성장 효능이 있는 것처럼 광고했다.

'브레인마사지 효능' 관련해 (주)바디프랜드가 실증자료로 제출한 SCI급 논문의 기초가 된 임상시험은 자사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것으로, 생명윤리법 등 연구윤리 위반 소지가 있는 신뢰할 수 없는 시험결과이다.

또한 뇌피로 회복속도 8.8배, 집중력 지속력 2배, 기억력 2.4배 등은 계량적 측정 가능 여부가 증명되지 않은 사업자의 임의적 산출결과일 뿐만 아니라 일반 휴식 대비 브레인마사지의 인지기능 증가분임에도 불구하고 마치 브레인마사지 후 개인의 인지기능의 향상분인 것처럼 광고했다.
[브레인마사지 효능 광고. 사진=공정위 제공]
(주)바디프랜드는 '특허 획득' '임상시험 입증' 'SCI급 논문게재' 등을 강조하면서 전문지식이 없는 소비자로 하여금 본건 안마의자의 키성장 및 인지기능향상 효능이 객관적으로 입증된 것으로 오인케 했다.

한국방송광고협회 및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또한 키성장 관련 표현들이 근거 없이 키성장 효과가 있는 것처럼 소비자를 오인케 한다고 판단했다.

㈜바디프랜드는 2019년 1월7일 청소년용 안마의자인 '하이키'를 출시한 이래 2019년 8월20일까지 자사 홈페이지, 신문, 잡지, 리플렛 등을 통해 하이키 안마의자에 키성장 효능과 함께 브레인마사지를 통한 뇌 피로 회복 및 집중력·기억력 향상 효능이 있다고 광고했다.

공정위는 '키성장 효능, 브레인마사지 효능'이 있는 것처럼 거짓으로 광고한 행위에 대해 ㈜바디프랜드를 시정명령 및 과징금 2천2백만원을 부과하고 검찰에 고발하기로 결정했다.

한편 공정위는 조사과정에서 밝혀진 바디프랜드의 자사 직원을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의 생명윤리법 등 위반 혐의에 대해 소관부처인 보건복지부에 통보했다.

공정위 관계자는 "이번 조치는 정보의 비대칭성이 큰 시장에서 키성장 및 학습능력 향상 등 인체 효능에 대해 거짓으로 광고한 행위에 대해 엄중 제재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특히 청소년 및 학부모들의 가장 큰 관심사항이 외모와 학습능력이라는 점을 이용해 소비자를 오인시킨 행위에 대해 과징금 부과, 검찰 고발 등 표시광고법상 가장 엄중한 조치를 취함으로써, 잘못된 정보가 시장에 유통되지 못하도록 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국타임즈 김현숙 기자 hktimes5@hanmail.net        한국타임즈 김현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이모티콘
제 목
내 용
사회 주요기사
행안부, 집중 호우 피해지역 구호사업비 긴급 지원올해 5.18언론상 한겨레ㆍ뉴스타파ㆍMBCㆍCBSㆍ지명관…
전국 폐광지역 시장·군수협, 광해관리공단과 광물자원…구조 중 순직 '고 김국환 소방관' 영결식 열려
보따리 장사 김우돌 씨 신안군에 성금 기탁 광주경찰, 4개월간 '디지털성범죄' 125명 검거·3명 구…
정부, 1조 소비 이끌 마중물 '8대 할인쿠폰' 순차 지급…구례군 "서울~지리산 성삼재 구간 시외버스 노선 철회…
전남 영암군, 골프 모임 참석 공무원 7명 인사조치 단…광양 황길동 자원순환시설 절대 반대 주민 진정서 제출…
최신 포토뉴스

행안부, 집…

경기도, 집…

이시종 충북…

양승조 충남…

올해 5.18언…

인기기사 최신기사
인사말 | 조직도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Copyright ⓒ 제호 : 한국타임즈 등록연월일 : 2009. 9. 15. 등록번호 : 광주 아 00039, 광주 다 00238 | 대표이사/발행인 겸 편집인 : 김호성 사장 : 이승규메일:hktimes@hanmail.net

주식회사 청남 : (서울본부)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27. 202호(충정로 3가 충정리시온). (광주본사)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로 124. 케이원오피스타운 (7층 713호) 사업자등록번호 : 411-05-82468. 410-86-54027통신판매업신고2012-3600084-30-2-00179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호성 제보 및 문의 전화 : 062-382-7300(代) (서울) 02-365-0516 팩스 : 062-382-7310 The Hankooktimes [인터넷신문 및 일반주간신문] 이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없이 기사와 사진의 무단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